뉴스
새롭고 다양한 소식과 알림, 공지사항 안내
LS트랙터의 새로운 소식들과 공지사항들을 전해 드립니다.
  • 뉴스
  • 트랙터 스토리
  • 귀농귀촌
  • 트랙터 기행
  • 전시회
  • 트랙터 기행

뉴스 : 새롭고 다양한 소식과 알림,공지사항을 전해 드립니다.

news
제목 LS엠트론, 우크라이나에 1억弗 규모 트랙터 공급…동유럽 ‘최대’ 규모
등록일 17/11/30 조회수 101



LS엠트론, 우크라이나에 1 규모 트랙터 공급동유럽 최대규모


LS엠트론, 포스코대우?우크랍토와 3사 간 트랙터 공급 계약 체결

국내 업체 최초 우크라이나 진출…’세계 3대 곡창지대진입 의미 커

구자은 부회장, “우크라이나 진출은 신흥시장 공략의 또 다른 시발점”…”글로벌 톱(Top)5
브랜드로 키울 것”

 

LS그룹의 산업기계 및 첨단부품 전문기업 LS엠트론(대표 김연수)이 포스코대우, 우크랍토(UkrAVTO)1억 달러( 1,100억 원) 규모의 3사 간 우크라이나 트랙터 공급 계약을 체결하며 현지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 이번 계약 체결을 시작으로 LS엠트론은 동유럽 및 독립국가연합(CIS) 진출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LS엠트론은 지난 16(현지시간) 우크라이나 현지 우크랍토 본사에서 ‘LS엠트론-포스코대우-우크랍토’ 3사 간 농기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계약 체결식에는 구자은 LS엠트론 부회장, 이상훈 포스코대우 상무, 타리엘 바사제 우크랍토 명예회장 등 3사의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

 

우크랍토는 △GM △벤츠 △기아 △토요타 등 글로벌 14개 자동차 브랜드를 현지에서 제조?유통하며, 연 매출 15억 달러( 1 5,000억 원) 규모의 우크라이나 최대 자동차 그룹이다.

 

LS엠트론은 이번 계약을 통해 2018년부터 2022년까지 1억 달러(최소 구매 수량 4,500) 규모의 50~140마력대 트랙터 7종을 반제품 형태로 우크랍토에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포스코대우는 판매 과정에서 현지 조립 사업 참여, 농기계 임대 사업 등의 비즈니스 파트너 역할을 할 예정이다. 우크랍토는 과거 인수한 구 대우자동차 공장인 우크라이나 자즈(ZAZ)와 폴란드 에프에스오(FSO) 공장을 활용, 공급받은 반제품을 조립 후 LS엠트론의 트랙터를 판매해 현지 농기계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입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계약은 지난 8월 글로벌 B2G(기업-정부 간 거래) 사업 협력 업무협약(MOU)을 맺은 LS엠트론과 포스코대우가 개발도상국 현지 정부에 진출한 결실 중 하나라는 게 LS엠트론의 설명이다. LS엠트론과 포스코대우는 우크라이나 농림부에 현지 농업산업 발전을 위한 양사의 계획을 설명하며 시장 진입의 초석을 다져왔다.

 

김연수 LS엠트론 대표이사 사장은 이번 계약은 우크라이나 내수에 한정된 수량으로, 향후 인근 지역에 판매될 수량을 고려한다면 공급 규모는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며 우크라이나 진입을 발판 삼아 동유럽 및 독립국가연합(CIS) 진출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구자은 LS엠트론 부회장은 이번 우크라이나 진출은 글로벌 톱 브랜드로 성장키 위한 신흥시장 공략의 또 다른 시발점이 될 것이라며 “LS엠트론 트랙터를 글로벌 톱(Top)5 브랜드로 성장시키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포스코대우 관계자는 곡물사업을 회사의 전략사업으로 선정해 추진 중이며, 우크라이나는 곡물사업의 전략지역 중 하나”라며이번 계약을 통해 현지 중?소농가의 최신 농기계를 공급하고, 증대된 현지 생산량을 곡물 거래로 연결시키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LS엠트론 출범 당시인 2008년 매출액 1,600억여 원이었던 트랙터 사업은 지난해 5,240억여 원을 달성하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 중 2008 430억여 원이었던 글로벌 매출액은 지난해 3,840억여 원을 기록하며 약 9배 급성장했다.


이전글 LS엠트론, 독일 농기계 박람회 AGRITECHNICA 2017 참가 등록일 17/11/14
다음글 등록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