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LS트랙터의 새로운 소식들을 전해 드립니다.

언론보도

■ 북미농기계딜러협회 주관 딜러 만족도 평가에서 트랙터 부문 평가항목 12개 중 11개에서 압도적 1

    - NAEDA 딜러스 초이스 어워드(Dealer’s Choice Award) 수상(1)

■ 전체적 만족도 평가에서 6.21점 얻어 일본 구보다(5.90)는 물론 세계 최대 농기계 업체 존디어(5.50)도 넘어서

■ 이광원 사장, “글로벌 시장 공략 강화해 2020년까지 트랙터 사업 2조원 달성할 것



LS그룹의 산업기계 및 첨단부품 전문기업 LS엠트론(대표 이광원) 1900년에 설립된 최고의 역사와 권위를 자랑하는 북미 농기계딜러협회(NAEDA: The North American Equipment Dealers Association) 주관으로 진행된 딜러 만족도 평가에서 트랙터 부문 1위에 올라 ‘2015 NAEDA 딜러스 초이스 어워드(NAEDA Dealers Choice Award, 1)’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지난 2월 북미 전역의 6,600여 명의 딜러들이 참여해 진행됐다. 전체적 만족도, 제품 품질, 제품 기술지원, 부품 품질, 제품 보증, 마케팅 지원 등 12개 항목에서 1(매우 불만족, extremely dissatisfied)에서 7(매우 만족, extremely satisfied)까지의 점수가 부여됐으며, LS엠트론은 트랙터 부문에서 12개 항목 중 11개에서 압도적인 1위를 달성했다. 전체적 만족도(평균 5.49)에서도 6.21점을 얻어 일본 최대 농기계 업체인 구보다(Kubota, 5.90)를 제친 것은 물론 종합 메이커로 분류된 세계 최대 농기계 업체들인 존디어(John Deere, 5.50), 케이스(Case IH, 4.86), 아그코(AGCO, 4.55) 등도 큰 차이로 제치는 등 놀라운 결과를 보여줬다. 특히, 제품 라인업(6.02), 부품 공급 우수성(6.24) 등의 분야에서는 트랙터 업체 중 유일하게 6점대(만족, satisfied) 점수를 획득했다.

 

LS엠트론 트랙터 미국 법인장 데릭 요하네스(Derek Johannes)는 “2009년 미국 법인을 설립한 이후 짧은 시간 안에 세계적 수준의 품질 확보, 사용자 편의성 고려한 인체공학적 디자인 실현, 그리고 신속하고 체계적인 부품 및 서비스 지원으로 북미 딜러 및 고객들의 신뢰를 얻어 이번에 높은 평가를 얻었다.”며 “친환경 엔진이 장착된 30~40마력대의 콤팩트 트랙터를 앞세워 2018년에는 북미 시장 트랙터 Top 5를 달성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2008 LS엠트론 출범 당시 1,600억 원이었던 트랙터 사업은 지난 해 5,300억 원을 달성하는 등 그 성장세가 가파르다. 특히, 글로벌 시장 공략으로 지난 2013 12월에는 우즈베키스탄에 트랙터 5억 불 공급계약을 체결한 데 이어, 2014 1월에는 CNHi와 트랙터 5억 불 규모에 달하는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그 결과 2008 430억 원 이었던 해외 매출은 지난 2014년에는 3,700억 원으로 8.6배 급성장하는 성과를 올렸다.

 

LS엠트론 이광원 사장은 “글로벌 농기계 업체들의 총성 없는 전쟁터이자 첨단 농기계의 본거지인 북미 시장에서 품질과 서비스뿐 아니라 다방면의 분야에서 당당히 1위를 차지한 것은 LS엠트론이 세계 최고의 글로벌 메이커들과 당당히 경쟁할 수 있는 토대가 구축됐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강화해 2020년까지 트랙터 사업 2조원을 달성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목록